해외국가대표팀 현지적응 전지훈련 유치 총력
2020/01/10 14:06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9.jpg
 
대구의 겨울, 전지훈련 열기로 뜨겁다
육상진흥센터·대구국제사격장·시민생활스포츠센터 등 동계 전지훈련장으로 인기
2020도쿄올림픽을 맞아 참가 해외국가대표팀 현지적응 전지훈련 유치 총력
 
[국내매일신문]안현철 기자 = 대구시는 2020도쿄올림픽 참가 해외국가대표팀을 적극 유치하여 글로벌 전지훈련 메카로 우뚝 설 예정이다.
 
해마다 국제육상지도자 교육과정을 비롯한 육상 꿈나무 선수와 국가대표 후보선수 동·하계 전지훈련을 유치해 왔다. 현재 육상 꿈나무 선수 80, 국가대표 후보 선수 50여명이 육상진흥센터에서 동계 전지훈련을 하고 있다.
 
그리고 작년 한 해 국군체육부대, 국가대표 후보선수단 등 2,300여명의 최정상 전지훈련팀을 유치해 온 대구국제사격장에서는 지난해 12월부터 50여일간 30여명의 한국체대 사격 선수들의 열기로 뜨겁다.
 
또한, 16일부터 서울지역 사회인 야구팀 25명과 성동구와 중랑구 유소년 야구팀 60여명이 시민생활스포츠센터 및 시민운동장 등에서 전지훈련 중이며, 서울시 유소년 야구연맹과도 유치를 협의 중에 있다.
 
이처럼 육상, 사격, 야구, 배구, 씨름, 테니스 등 많은 종목에서 650여명의 선수들이 올 겨울 동계 전지훈련을 위해 대구를 찾고 있다.
 
아울러 2020도쿄올림픽을 앞두고 2011년 후쿠시마 원전사고로 인한 방사능 안전성 논란으로 각국 선수단의 불안감이 커지면서 전지훈련지로 우나라가 떠오르는 가운데, 대구시는 국제수준의 시설, 팸투어, 훈련파트너 섭외 등 타 지자체와 차별된 다양한 강점을 내세워 해외국가대표 전지훈련팀을 적극 유치 할 계획이다.
 
올림픽에 앞서 중국 난징에서 개최될 2020난징세계실내육상선수권대회(3.13.~15.)에 참가하는 폴란드와 슬로바키아 육상 국가표팀 30명이 대구에서 훈련할 예정이며, 2020도쿄올림픽과 관련해 육상, 사격, 핸드볼 등 종목들에서 쿠웨이트, 우즈베키스탄, 태국, 인도 등과 협의 중이다.
 
박희준 대구시 문화체육관광국장은 전지훈련팀을 유치하면 지역경제 활성화와 국제스포츠도시 대구 브랜드 가치를 높일 수 있다 “2020년 도쿄올림픽에 앞서 다양한 종목에서 국내·외 최정상급 전지훈련팀 유치에 총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cbc2047@naver.com
국내매일신문(newsg.kr) - copyright ⓒ 국내매일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국내매일신문 (http://newsg.kr) | 인쇄, 발행.편집인: 안정근  : 등록일 2008년 9월1일  발행처/(합)종교법인 /대표전화 :070-7690-2047   |편집국: 대구시 달서구 두류1동 1192-66(3층) | 경북 군위.고로.인곡 388 (054-383-7255,  (053)621-3610 , 010-3525-2047  cbc2047@naver.com
    Copyright ⓒ 2009 newsm.kr All right reserved.
    국내매일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