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12.03 18:06 |
미주한인상공회의소총연합회 주최 행사 참여
2023/10/13 13:40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다운로드 (4).jpg

사진: 관람객이 포스아트로 제작된 한국화를 만져보고 있다

포스코스틸리온, 

경북도와 함께 세계한인비즈니스대회 참가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열리는 재외동포청, 

미주한인상공회의소총연합회 주최 행사 참여

경북도와 함께 자사 잉크젯 프린트강판 ‘포스아트(PosART)’ 알려

 

 

 

 

(대한불교신문) 안오명 기자 = 포스코스틸리온이 경북도와 함께 지난 11일부터 14일(현지 시각 기준)까지 4일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애너하임컨벤션센터에서 열리는 ‘제21차 세계한인비즈니스대회(2023 World Korean Business Convention)’에 참가해 자사의 고해상도 잉크젯 프린트강판인 ‘포스아트(PosART)’ 전시 부스를 운영한다.


제21차 세계한인비즈니즈대회는 그동안 ‘세계한상대회’라는 이름으로 국내에서 개최돼오다 올해부터 명칭을 바꾸고 해외에서 개최되는 첫 번째 대회로, 세계 재외동포 경제인들과 국내 기업인들이 기업 투자 확대, 글로벌 네트워크 구축 등을 위해 개최하는 국제 비즈니스의 장이다. 주최 측에서는 50개국 5000여명이 참가하며, 방문객 수는 3만명 이상 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포스코스틸리온은 경북도의 제안을 받아 이번 대회에 참가를 결정하게 됐다. 포스코와 포스코스틸리온은 경북도와 함께 올해 8월 22일부터 9월 22일까지 포스아트로 만든 한국 미술품을 전시하는 특별전을 진행했는데, 당시 경북도 측 제안에 따라 이번 세계한인비즈니스대회에서도 경북도 전시관 안에 포스아트를 함께 전시하기로 협의한 것이다.


포스아트는 표면 위에 여러 차례 반복 인쇄해 잉크층을 쌓아 올리는 적층 인쇄 기술을 통해 예술 작품, 점자 안내판, 목재나 석재 등 자연 소재의 색과 질감을 가진 건축 내외장재 등 다양한 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이번 전시 부스에는 한국 전통 미술을 알리기 위한 포스아트 한국화와 함께 포항제철소 건립 당시 고 박태준 명예회장의 모습 등 포스코의 역사적 순간을 포스아트로 제작해 전시한다.


포스코스틸리온은 세계한인비즈니스대회는 세계 각국의 관람객들에게 한국 미술의 아름다움과 포스코를 함께 알리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생각한다며, 이번 대회 참가를 계기로 2019년 세계철강협회 올해의 혁신상을 수상하며 기술력을 인정받은 바 있는 포스아트를 적극적으로 홍보하고 해외 판매를 확대해나갈 예정이라고 참가 소감을 말했다.

 

포스코스틸리온 소개

포스코스틸리온은 1988년 포항철강공단 1단지에 연산 30만톤의 능력을 갖춘 아연도금강판 및 알루미늄도금강판 생산업체로 설립된 포항도금강판을 모체로 출발했다. 도금강판제품과 컬러강판제품을 생산해 강건재, 자동차, 가전 시장에 공급하고 있으며, 2021년 프리미엄 컬러 강판 브랜드 ‘인피넬리’를 론칭했다.

웹사이트http://www.poscosteeleon.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cbc2047@naver.com
대한불교신문(newsg.kr) - copyright ⓒ 대한불교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댓글달기
  • 많이본기사
  • 화제의 뉴스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대한불교신문 (http://newsg.kr) |  간별 / 주간/  등록번호 대구. 다 04675 인쇄, 발행. 편집인 : 안정근  : 등록일 2004년 2월17일  발행처/ (합)종교법인 /  대표전화 : 070-7690-2047  | 대구광역시 군위군 삼국유사면 인곡 2길 203  /  cbc2047@naver.com
    Copyright ⓒ 2009 newsm.kr All right reserved.
    대한불교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