겨울철 자연재난 사전 대비 총력
2018/11/18 15:28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1.jpg

경북도, 겨울철 자연재난 사전 대비 총력
 겨울철대책기간 운영... 대설 예비특보 단계부터 24시간 선제적 상황관리
제설자재 6,720톤, 제설장비 2,629대를 확보 등 제설시스템 가동준비 완료

[불교경제신문] 안정근 기자 = 경상북도는 겨울철 자연재난으로부터 도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기 위해 내년 3월15일까지 겨울철 자연재난 대책기간으로 정하고 총력 대응체제를 가동한다고 밝혔다.
경북도는 대설 예비특보 단계부터 상황판단회의를 통해 비상근무체제 가동을 시작으로 24시간 선제적 상황관리를 해 나간다.
노후주택, 조립식철골건축물 등 폭설시 취약 건축물 201개소에 대해 책임담당자를 지정해 특별관리 하는 한편 고립예상 산간마을 지정(83개마을) 관리, 노숙인․쪽방거주자 등 취약계층을 위한 종합상황실을 운영해 인명피해 예방에 집중한다.
또한 제설자재 6,720톤, 제설장비 2,629대를 확보해 놓고 있으며, 제설취약구간 58개소를 지정하는 한편 강설과 동시에 제설이 가능하도록 전진기지 41개소를 설치해 신속한 제설 대응체계를 마련했다.
폭설시 농어업 시설물 보호를 위해 농어민 등 시설물 소유자 휴대폰 DB 등 예․경보체계 구축으로 각종 시설물 피해예방을 위한 대응체계도 구축했다
아울러, 피해지역 발생에 대비 신속한 복구지원을 위해 협약체결 된 민․관․군의 장비, 자재, 인력을 총 동원하고 재난지원금을 긴급 지원하는 한편 세금감면, 융자 등 간접지원을 통한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 밖에 도민들이 재난상황을 TV방송, 재난문자, SNS 등을 통해 실시간으로 전파하고 국민행동요령도 적기에 홍보하는 등 도민 스스로 신속하게 대비․대응할 수 있도록 정보를 제공한다.
한편, 경북도는 지난 9일 김남일 재난안전실장 주재로 대구기상지청, 대한적십자사, 한국열관리시공협회, 대한건설기계협회, 제50보병사단, 유관기관 등 민․관․군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합동간담회를 갖고 겨울철 선제대응과 골든타임 내 피해복구를 다짐했으며 16일에는 폭설시 신속한 제설을 위해 안동시 문화관광단지에서 안동시와 공동으로 경찰서, 소방서, 군부대, 자율방재단원 및 22개 시군 관계자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대대적인 폭설대응 훈련을 실시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cbc2047@naver.com
불교경제신문(www.newsg.kr) - copyright ⓒ 불교경제신문.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화제의동영상

    화제의 동영상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제호/불교경제신문 (http://.newsg.kr)기사제보 cbc2047@navey.com l설립일 2008년 09월 01일
      Copyright ⓒ 2007-2009 netfu.co.kr All right reserved.
      불교경제신문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